양떼목장 정기출사 (3월) [2]

작성자:     작성일시: 작성일2010-03-14 17:17:21    조회: 525회    댓글: 2

65121.jpg

65122.jpg

65123.jpg
65124.jpg
65125.jpg
65126.jpg
65127.jpg
65128.jpg
65129.jpg
65130.jpg






이유없이 사람이 그리운 날이 있다

어김없이 많은 사람들 틈을 비집고 서 있는 날
시선을 한 곳에 두지 못하고 마음도 한 곳에 두지 못하고
몸만 살아 움직인 날은 진짜 사람이 그립다

가슴 속 뒤주에 꼭꼭 숨겨두었던 속내 깊은 이야기
밤새 풀어 놓고 마음이 후련해 질 수 있는 그런 사람

세월가면 아무 것도 아닌 일일지라도
눈물로 쏟아내면 채에 걸러 맑은 물로
내 가슴에 돌려 줄 뿌리 깊은 내 나무

아, 이젠 나 역시 누구의 눈물을 걸러 줄

그리운 사람이고 싶다


강재현 / 사람이 그립다



  추천 0

댓글목록

작성자:     작성일시:

아마도 몸무게가,,5 kg이나..빠지지 않았을까.생각이 드네요.

작성자:     작성일시:

ㅎㅎㅎ 운동좀 시켰더니 잘 하더라구요 ~ ㅎ 담에두 또 시킬께요 ~^^